가성비 끝판왕! CU, 간편식 용량 늘리니 매출 효과 톡톡!

 
 
기사공유
치즈 만수르 돈까스 도시락, 스팸2배마요 김밥, 토핑2배전주비빔 삼각김밥 등 매출 호조
뜨거운 반응에 이달 백종원 대왕 치킨까스 도시락 등 가성비 앞세운 신제품 대거 출시

CU가 가격 대비 용량을 대폭 늘린 간편식이 큰 인기를 얻으며 가시적인 매출 성과를 내고 있다.

CU는 올해 하반기부터 간편식 전 카테고리에 걸쳐 용량에 집중해 가성비를 높인 상품들을 공격적으로 선보였고 그 결과, 3분기 간편식의 월평균 매출은 1~2분기 대비 7.1% 증가했으며 전년 대비 매출은 16.0%로 두 자릿수로 뛰었다.

세부 카테고리별로 살펴 보면, 제품 라인업을 대폭 늘린 샌드위치가 31.3%로 전년 대비 매출신장률이 가장 높게 나타났고 그 외 주먹밥 15.1%, 김밥 18.4%, 햄버거 20.8% 매출이 올랐다.

CU는 간편식의 특성에 따라 가성비 업그레이드 방향도 각각 차별화 하고 있다.


도시락에선 메인 메뉴의 중량을 강화한 치즈 만수르 돈까스 도시락이 대표적이다. 해당 제품은 두툼한 고기와 함께 흘러 넘칠 정도로 많은 양의 치즈가 특징으로 출시 3일만에 도시락 매출 1위를 올랐으며 10월 현재, 2위 제품보다 무려 25%나 더 높은 매출을 기록하고 있다.

김밥과 삼각김밥은 토핑을 획기적으로 증량했다. 스팸2배마요, 토핑2배전주비빔 등 내용물을 2배 더 강화한 제품들이 출시 한 달도 안돼 100만개 판매를 돌파했으며 10월 현재, 기존 제품 대비 최대 37.3%나 높은 매출을 올리고 있다.

이외에도 햄버거는 통모짜, 트리플타워, 3XL 등 맛을 다양화 함은 물론, 제품 용량을 극대화 하는 전략으로 햄버거의 주요 타겟층인 10~20대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CU는 이렇게 용량을 중심으로 한 가성비 극대화 전략이 소비자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으면서 이달 들어 관련 제품들을 더욱 확대하고 있다.

백종원 요리연구가의 특급 레시피로 만든 어른 손바닥보다 큰 백종원 대왕 치킨까스 도시락에 이어 닭다리를 통째로 담은 투머치하닭 도시락도 이달 10일부터 15만개 한정으로 판매한다. 유사 제품 대비 1.5배나 큰 닭다리로 편의점 도시락 최대 크기다.

5.5인치의 압도적인 사이즈를 자랑하는 3XL 햄버거 시리즈에는 불케이노 치킨버거를 추가했으며 김밥에서는 업계 최초로 10월 제철 수산물인 꽁치와 꼬막을 활용한 김밥도 출시하는 등 가성비 높은 차별화 신제품들을 대거 선보이고 있다.

BGF리테일 조성욱 간편식품팀장은 “편의점 간편식에 대한 소비자들의 눈높이가 날로 높아지며 가격 대비 맛, 메뉴, 용량 등 다양한 측면에서 품질을 더욱 강화하고 있다”며 “CU는 가격 대비 품질에 대한 소비자 만족감을 극대화 할 수 있는 신상품들을 적극 개발하여 편의점 간편식의 르네상스 시대를 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