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오!라면', 출시 20일만에 누적판매량 500만개 돌파

 
 
기사공유
오뚜기가 출시한 신제품 ‘오!라면’이 출시 20일만에 500만개 판매를 돌파했다.

지난 9월초에 출시한 ‘오!라면’은 가격 대비 가치가 높은 이른바 가성비 제품으로 더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오뚜기 ‘오!라면’은 가장 기본적인 라면의 맛을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한 제품으로 쫄깃한 면발과 진한 국물로 라면의 본질을 추구한 제품이다.

특히 파, 계란, 김치, 고추 등 라면의 단골 부재료와 더욱 잘 어울리도록 개발한 국물 맛이 특징으로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라면의 기본적인 맛을 살린 라면이다.

출시 이후 온·오프라인 시식 행사를 통하여 ‘면발이 정말 좋다, 쫄깃하고 국물과 잘 어울린다’, ‘착한 가격에 맛도 좋은 가성비 갑 라면’,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할 라면’ 등의 높은 소비자 만족도로 앞으로의 판매가 더욱 기대되는 제품이다.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7.32하락 0.0814:41 10/15
  • 코스닥 : 645.56상승 4.114:41 10/15
  • 원달러 : 1183.80하락 1.114:41 10/15
  • 두바이유 : 59.35하락 1.1614:41 10/15
  • 금 : 60.03하락 0.4114:41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