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고주원-김다현, 팔라완 여행 “친구들과의 여행에 최적화된 설계”

 
 
기사공유

‘배틀트립’에서 고주원-김다현이 와일드하고 액티브한 매력으로 꽉 채워진 팔라완 의리 여행을 예고해 기대감이 모아진다. 특히 앞서 공개된 박연수-송지아의 모녀 여행과는 또 다른 팔라완의 매력을 전파할 것으로 관심이 고조된다.

image

오는 12일(토) 방송 예정인 KBS 2TV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는 박연수-송지아 모녀와 배우 고주원-김다현이 여행 설계자로 출격한다. 두 팀은 같은 여행지인 ‘팔라완’을 찾은 가운데, 금주 방송에서는 남남(男男)케미 터지는 고주원-김다현의 팔라완 여행기가 공개된다.


본격적인 여행기 공개에 앞서 고주원-김다현은 “저희 여행은 친구들과의 여행에 최적화된 설계다”라며 박연수-송지아의 모녀 여행과는 다른 느낌의 여행을 예고해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더욱이 앞서 박연수-송지아의 여행 경비에 비해 두 배 이상의 높은 경비가 밝혀진 바, 이들이 펼쳐낼 버라이어티한 여행기에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이후 고주원-김다현은 역대급 와일드하고 액티브한 팔라완 여행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필리핀의 마지막 낙원이라 불리는 팔라완의 청정한 바다에서 즐기는 해양 레포츠는 물론, 육지와 하늘까지 넘나들며 자연을 만끽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보는 이들까지 짜릿하게 만들었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특히 송지아는 고주원-김다현의 여행기를 보는 내내 “엄마 나도 저거! 저거!”라며 격한 부러움을 쏟아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이에 어떤 여행기가 펼쳐질지 관심이 높아진다.


그런가 하면 고주원은 스쿠버다이빙을 배우고 있다고 밝히며 팔라완 여행의 버킷리스트로 꼽아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러나 여행 첫날, 예상치 못한 궂은 날씨 탓에 스쿠버다이빙 체험에 실패한 고주원. 하지만 그는 이에 굴하지 않고 이튿날 재도전에 나섰다고 전해져, 버킷리스트 실현에 성공할 수 있었을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배틀트립’ 제작진은 “고주원-김다현은 박연수-송지아 모녀와 같은 여행지인 팔라완으로 떠났지만, 전혀 다른 콘셉트와 코스로 설계한 의리 여행으로 보는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라면서, “이를 통해 같은 여행지라 할지라도 여행 동반자와 콘셉트 등에 따라 천차만별로 달라지는 여행의 묘미를 제대로 느끼실 수 있을 것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여행 설계 예능 프로그램 KBS 2TV ‘배틀트립’은 오는 12일(토) 밤 9시 15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KBS 2TV ‘배틀트립’

 

  • 0%
  • 0%
  • 코스피 : 2067.40상승 22.7918:03 10/14
  • 코스닥 : 641.46상승 8.5118:03 10/14
  • 원달러 : 1184.90하락 3.918:03 10/14
  • 두바이유 : 60.51상승 1.4118:03 10/14
  • 금 : 60.44상승 2.6718:03 10/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