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먼데이, 사무실 월세 연체 후 잠적… "피해 신고하세요"

 
 
기사공유
/사진=데일리먼데이 인스타그램

온라인 여성의류 쇼핑몰 데일리먼데이가 피해다발업체로 등록됐다. 

지난 8일 서울 전자상거래센터 관계자에 따르면 성동구청에서 사업장 소재지를 방문 조사한 결과, 다른 곳으로 이전했으며 이전한 사업장도 사무실 월세 연체 후 잠적한 상태다. 

지난달 23일부터 7일까지 ▲상품 미배송 ▲연락두절 ▲환불안됨 등으로 접수된 상담은 총 22건이다. 

이에 데일리먼데이에서 상품구매로 피해를 입었다면 서울시전자상거래센터로 상담 접수해달라고 해당 관계자는 덧붙였다. 

한편 피해다발업체는 배송지연, 청약철회지연, 환급지연 등으로 한달이내 10건 이상 접수된 쇼핑몰이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8.25상승 4.1609:22 11/12
  • 코스닥 : 662.18상승 0.8109:22 11/12
  • 원달러 : 1163.50하락 3.309:22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09:22 11/12
  • 금 : 61.15상승 0.2709:22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