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어느 유니폼 입을까… 미국 매체 "LA다저스가 잡아야 해"

 
 
기사공유
미국 언론이 LA다저스의 최우선과제는 류현진(32)을 잡는 것이라고 의견을 내놨다.

미국 매체 '오렌지카운티레지스터'는 13일(한국시간) LA다저스의 2020시즌 구상과 함께 류현진의 재계약을 선결과제로 언급했다.

류현진은 올 시즌이 시작하기 전 구단이 제시한 연봉 1790만달러를 받고 LA다저스에 남았다.

그리고 정규시즌 29경기 182.2이닝 14승5패 평균자책 2.32의 성적으로 팀의 마운드를 이끌었다.
/사진=로이터

류현진은 올 시즌 다시 FA 자격을 취득한다. '오렌지카운티레지스터'는 “류현진이 사이영상 수상을 넘볼 정도의 활약을 펼쳤고 계약금액 역시 이에 걸맞은 수준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류현진은 디비전시리즈가 끝난 후 인터뷰에서 “내 가치를 인정해주는 팀과 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내년 시즌 류현진이 어느 팀의 유니폼을 입게 될까.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2160.69하락 1.4918:02 11/18
  • 코스닥 : 669.34상승 0.8318:02 11/18
  • 원달러 : 1164.50하락 2.118:02 11/18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8:02 11/18
  • 금 : 61.93하락 0.5418:02 11/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