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킥스 도입 전 보험사 12곳 '맞춤 컨설팅'

 
 
기사공유
사진=뉴스1DB
금융감독원이 신 지급여력제도(K-ICS) 계량영향평가와 관련 보험회사의 이해를 돕고 정확한 영향평가 결과자료 작성 등을 지원하기 위해 현장방문 컨설팅을 한다.

앞서 금감원은 지난달 19일부터 이달 1일까지 전 보험회사를 대상으로 맞춤형 현장방문 컨설팅 희망 여부를 실시했다. 이에 따라 생명보험 6개사, 손해보험 6개사 등 12개 보험회사가 현장방문 컨설팅을 요청했다.

금감원은 이들 회사를 대상으로 계량영향평가 제출(2019년 10월 말) 이전인 14일부터 25일 기간 중 현장을 방문해 계량영향평가 결과자료 작성 방법 등 회사별 질의에 답변하고 관련 의견도 청취하는 등 맞춤형 컨설팅을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이번 현장방문 컨설팅을 통해 평가자료 정확성을 높이고 K-ICS 적용을 위한 보험회사의 실무역량을 제고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면서 “이번 현장방문 과정에서 청취한 업계 의견 반영, 향후 계량영향 분석결과와 보험회사 수용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내년 중 국내 금융·보험환경에 부합하는 신지급여력제도 도입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8.03하락 25.2115:14 11/20
  • 코스닥 : 649.92하락 12.6115:14 11/20
  • 원달러 : 1169.90상승 2.315:14 11/20
  • 두바이유 : 60.91하락 1.5315:14 11/20
  • 금 : 61.86하락 0.9815:14 11/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