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와이파이 다운속도 평균 3배 이상 차이… 신분당선 가장 빨라

 
 
기사공유
/자료사진=SK텔레콤

지하철 전동차 내 와이파이 속도가 노선별로 약 3배가량 차이나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노웅래 위원장(더불어민주당)은 지난 13일 공개한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제출한 자료를 공개했다.

이 자료에 따르면 지하철 객차 내 와이파이 다운로드 속도가 가장 빠른 곳은 신분당선으로 91.55Mbps를 기록했다. 이어 9호선 63.04Mbps, 공항철도 61.4Mbps, 분당선 59.73Mbps 순이었다.

가장 느린 노선은 3호선으로 평균 28.39Mbps였다. 3호선의 와이파이 속도는 신분당선의 3분의 1 수준에 그쳤다.

업로드 속도 차이는 이보다 더 벌어졌다. 가장 빠른 업로드 속도를 기록한 신분당선이 59.47Mbps를 기록한 반면 3호선은 14Mbps에 불과해 업로드 속도 차이는 4배 이상 벌어졌다.

특히 이통사별 와이파이 속도는 최대 8배까지 벌어졌다. 다운로드가 가장 빠른 노선의 이동통신사는 신분당선의 SK텔레콤으로 99.34Mbps였다. 반면 가장 느린 다운로드 속도를 기록한 곳은 LG유플러스의 3호선 구간으로 19.17Mbps에 그쳤다. 업로드는 LG유플러스가 운영하는 신분당선 와이파이가 99.34Mbps로 가장 빨랐고 SK텔레콤의 경의중앙선 구간이 11.43Mbps로 가장 느렸다.

신분당선이 가장 빠른 와이파이 속도를 보인 것은 가장 최근에 개통한 만큼 최신 장비를 사용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노웅래 과방위원장은 “가계통신비 절감을 위해 와이파이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이통3사가 안정적이고 일관된 와이파이 운영에 힘써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노 위원장은 이어 “최근 대표 발의한 공공와이파이 진흥법도 조속히 통과되도록 힘쓰겠다”고 덧붙였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55하락 18.3711:25 11/13
  • 코스닥 : 661.94하락 3.211:25 11/13
  • 원달러 : 1168.50상승 7.711:25 11/13
  • 두바이유 : 62.06하락 0.1211:25 11/13
  • 금 : 62.16상승 1.0111:25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