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부총리 "증권사 해외 계열사에 대출 허용"

 
 
기사공유

정부가 증권사의 해외계열사에 대한 대출을 허용키로 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4일 "증권사 해외계열사에 대한 대출을 허용하는 등 신산업 발전 및 신시장 진출 기반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제4차 혁신성장 전략회의'에 참석해 이같은 내용의 현장밀착형 규제혁신 방안을 발표했다.

그는 "화학물질 취급시설 관련 심사절차 간소화, 산단 입주기업 협력사의 산단내 공공시설 임대 허용 등 그동안 기업들이 줄기차게 개선을 요구해왔던 산업 현장규제도 대폭 완화하겠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식품영업 규제 개선, 개발제한구역 내 수소충전소 허용 범위 확대, 도·군립 자연공원에 대한 지방자치단체 권한 확대 등 국민생활과 밀접한 지역 규제도 다수 개선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2.28하락 0.0918:01 11/15
  • 금 : 62.47상승 0.99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