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망 소식’ 설리 심곡동 집, 폴리스라인 통제

 
 
기사공유
수 겸 탤런트 설리(25.본명 최진리)가 14일 오후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소재 설리의 자택도 통제됐다. /사진=뉴스1

배우 겸 가수 설리(25·본명 최진리)의 사망 비보가 전해진 가운데 그의 자택에 외부인 출입을 막는 폴리스라인이 설치됐다.

14일 경찰에 따르면 설리가 경기 성남시 수정구 심곡동 소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는 신고가 이날 오후 3시20분쯤 접수됐다.

경찰은 현재 자세한 사건 경위를 파악 중이다. 이에 현재 설리의 자택 주변에는 폴리스라인이 설치되는 등 출입이 통제되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설리는 지난 2005년 SBS 드라마 '서동요'로 데뷔했으며, 드라마 '아름다운 그대에게'와 영화 '리얼', '해적' 등에 출연해 배우로 이름을 알렸다. 2009년부터 2015년까지 걸그룹 f(x)(에프엑스) 멤버로 활동하며 많은 인기를 얻었다. 최근에는 JTBC2 '악플의 밤' MC를 맡았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김현준 hjsoon@mt.co.kr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0.69하락 1.4918:02 11/18
  • 코스닥 : 669.34상승 0.8318:02 11/18
  • 원달러 : 1164.50하락 2.118:02 11/18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8:02 11/18
  • 금 : 61.93하락 0.5418:02 11/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