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비보' 받아들이기 힘든 안재현, "아닐거야, 아니지"

 
 
기사공유
배우 안재현. /사진=임한별 기자

가수 겸 배우 설리(본명 최진리)의 사망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배우 안재현이 SNS를 통해 설리를 애도했다.

안재현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늘을 촬영한 사진과 함께 "아닐거야 아니지. 그치 아니지"라는 글을 게재하며 설리의 비보를 받아들이기 어려운 심경을 전했다.

그는 "인터넷이, 기사들이 이상한 거 맞지. 내가 현실감이 없어서, 지금 먹는 내 약들이 너무 많아서 내가 이상한 거지 그치"라고 말해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설리와 안재현은 지난 2014년 개봉한 영화 '패션왕'으로 인연을 맺은 바 있다.

한편 설리는 이날 경기 성남시 수정구 소재 자신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설리는 전날 오후 6시30분쯤 매니저와 마지막 통화를 한 뒤 연락이 두절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설리가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것에 무게를 두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 전화하면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6.60하락 28.7218:01 11/21
  • 코스닥 : 635.99하락 13.8818:01 11/21
  • 원달러 : 1178.10상승 818:01 11/21
  • 두바이유 : 62.40상승 1.4918:01 11/21
  • 금 : 60.45하락 1.4118:01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