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근, 사연 거부… 무슨 일?

 
 
기사공유
이수근.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 캡처

이수근과 서장훈이 래퍼 짱유의 고민을 거부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짱유가 출연했다.

서장훈은 그를 보고 “힙합에 취약한데 짱유가 나온 프로그램을 봤다”고 말했고, 이수근은 “아들과 함께 봤는데 짱유가 탈락하던 날 아들이 ‘짱유가 떨어지는 건 말이 안 된다’고 하더라”며 응원의 목소리를 보냈다.

이어 이수근과 서장훈은 짱유에게 랩을 부탁했고, 짱유는 파워풀한 래핑을 선보였다. 이를 들은 이수근, 서장훈은 “랩 너무 잘한다”며 “짱유의 사연은 이미 방송에서 다 들었다. 그냥 가도 된다”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한편 짱유는 이날 “엄마와 어렸을 때 헤어진 기억 때문인지 이별이 무섭다. 엄마와는 5~6살 때 헤어졌고 마지막으로 본 건 초등학교 1학년 때다. 이후로는 친척들 집을 옮겨가며 생활했다”고 털어놨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45하락 18.4718:01 11/13
  • 코스닥 : 661.85하락 3.2918:01 11/13
  • 원달러 : 1167.80상승 718:01 11/13
  • 두바이유 : 62.06하락 0.1218:01 11/13
  • 금 : 62.16상승 1.0118:01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