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료 고백 "앞서 가는 여성으로서… 노 브래지어!"

 
 
기사공유
미료. /사진=채널A 아이컨택트 방송 캡처

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 미료가 노 브래지어를 고백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채널A ‘아이콘택트’에는 나르샤와 미료가 출연했다.

나르샤는 이날 미료에게 “14년 전 우리가 처음 만난 날 되게 더웠다”며 “그때 네가 입고 있던 옷이 반팔 티에 핫팬츠에 하늘색 어그 부츠”라고 말했다. 미료는 “(어그 부츠가) 당시 할리우드 스타들의 유행 아이템”이라면서 “그래서 나도 따라 해 본 것”이라고 답했다.

나르샤는 “그때부터 ‘얘는 자기 개성이 뚜렷한 애구나’라는 생각을 했다”고 언급했다. 이후 미료는 “요즘 당당한 게 하나 더 생겼다”며 “앞서 가는 여성으로서 노 브래지어!”라고 강조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129.11상승 5.0210:02 11/12
  • 코스닥 : 665.80상승 4.4310:02 11/12
  • 원달러 : 1162.70하락 4.110:02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10:02 11/12
  • 금 : 61.15상승 0.2710:02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