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수 근황은 '귀요미'? "이런 순간들 얼마나 소중한지"

 
 
기사공유
배우 최민수. /사진=강주은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최민수의 아내 강주은이 부부의 근황을 전했다.

강주은은 지난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최민수를 비롯한 가족들과 찍은 사진을 여러 장 게재했다.

그는 사진과 함께 올린 글에서 "나와 우리 민수의 시작이 이렇게 몇십년 후 듬직한 '우리'가 된 것이 너무 놀랍다"라며 "너무 풍부하고 끝없이 감사의 이유들만 느낀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난 주말이 캐나다 추석이어서 인생 처음으로 집에서 만든 닭고기 파이를 반죽까지 만들고 우리 (가족) 4명이 너무 감사하게 즐겨 먹었다"라며 "더욱 더 감사한 건 우리 가족 4명의 입맛이 다 다름에도 불구하고 다들 맛있다고 난리였다"라고 근황을 공개했다.

또 "오래 살다 보면 이런 순간들이 얼마나 소중하고도 고마운지"라고 말했다.

강주은은 이날 자신과 최민수의 연애 시절부터 자녀들과 함께 일상을 보내는 모습까지 시간의 흐름에 따른 다양한 사진을 공유했다.

배우 최민수(왼쪽)-강주은 부부. /사진=강주은 인스타그램 캡처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45하락 18.4718:01 11/13
  • 코스닥 : 661.85하락 3.2918:01 11/13
  • 원달러 : 1167.80상승 718:01 11/13
  • 두바이유 : 62.06하락 0.1218:01 11/13
  • 금 : 62.16상승 1.0118:01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