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통화량 6.8% 늘어… 증가세 확대

 
 
기사공유

지난 8월 시중에 풀린 통화량이 6.8% 증가했다. 지난해 6월부터 6%대 증가율이 지속되고 있다. 

한국은행이 15일 발표한 '8월중 통화 및 유동성' 동향에 따르면 광의통화(M2)는 2832조6000억원(평잔·원계열기준)으로 전년동월 대비 6.8% 증가했다. 전월 수준(6.6%)보다 증가세가 다소 커진 것이다. M2 증가율은 지난해 6월부터 6%대의 증가율을 지속하고 있다.

M2는 언제든 현금화가 가능한 자금으로 현금통화를 비롯해 요구불예금, 수시입출식 저축성예금 등 협의통화(M1)에 머니마켓펀드(MMF), 2년 미만 정기 예·적금, 수익증권 등 금융 상품이 포함되는 넓은 의미의 통화 지표다.

계정조정계열 기준으로는 2832조6000억원으로 전월대비 24조4000억원(0.9%) 늘었다. 전월(0.3%)보다 증가세가 확대됐다.

상품별로는 2년 미만 정기예적금이 15조3000억원 늘었다. 예금취급 기관들이 예대율 규제 등으로 정기예금 유치에 적극 나선 영향이다. 수시입출식 저축성 예금도 4조5000억원 증가했다. 주체별로는 가계·비영리단체 9조3000억원, 기타금융기관 8조2000억원, 기업 부문에서 2조1000억원 증가했다. 기타 부문은 1조6000억원 감소했다.

경제 주체별로 보면 가계 및 비영리단체 부문 9조3000억원, 기타금융기관 8조2000억원, 기업 2조1000억원이 확대됐다. 반면 기타금융기관 M2는 1조6000억원 감소했다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8:01 11/15
  • 금 : 61.93하락 0.54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