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신규취급액 코픽스 연 1.57%… 반년 만에 상승

 
 
기사공유
/사진=임한별 기자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의 기준이 되는 코픽스가 6개월 만에 상승 전환했다.

15일 은행연합회가 공시한 9월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COFIX)는 1.57%로 전달보다 0.05%포인트 올랐다. 신규취급액 코픽스는 지난 3월 이후 하락세를 이어오다 6개월 만에 위쪽으로 방향을 틀었다.

다만 잔액기준 코픽스는 1.87%로 전달보다 0.04%포인트 떨어지며 6개월 연속 하락세를 이어갔다. 신 잔액기준 코픽스도 1.60%로 전달보다 0.03%포인트 떨어졌다.

코픽스는 국내 8개 은행이 조달한 자금의 가중평균금리로 은행이 실제 취급한 예·적금, 은행채 등 수신상품 금리를 반영해 상승하거나 하락한다.

잔액기준 코픽스는 일반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이 서서히 반영되지만 신규취급액기준 코픽스는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돼 상대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이 신속히 반영된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