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진아 3000평 공약 실화? "결혼했으니 줘야죠"

 
 
기사공유
트로트 가수 태진아. /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방송화면 캡처

가수 강남과 전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 이상화가 결혼에 골인한 가운데, 강남의 소속사 대표인 트로트 가수 태진아가 '결혼 공약'을 지키겠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연예정보 프로그램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강남-이상화 커플의 결혼식 소식이 전파를 탔다. 앞서 두 사람은 지난 12일 서울 비스타 워커힐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이날 방송에서는 태진아가 걸었던 '3000평 공약'이 화제가 됐다. 앞서 태진아는 강남이 결혼할 경우 땅 3000평을 주기로 약속을 했다.

하객으로 참석한 태진아는 공약에 대해 묻는 리포터의 질문에 "농담삼아 말하면서 '대신 장가를 꼭 가야 한다'라고 했는데 정말로 간다"라며 "(땅 3000평은) 꼭 주겠다"라고 공약 이행 의사를 밝혔다.

한편 강남은 지난해 태진아가 대표로 있는 진아엔터테인먼트로 이적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5%
  • 55%
  • 코스피 : 2126.60상승 2.5111:49 11/12
  • 코스닥 : 661.55상승 0.1811:49 11/12
  • 원달러 : 1164.80하락 211:49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11:49 11/12
  • 금 : 61.15상승 0.2711:49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