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美 레이시온사와 ISTAR 사업 협약

 
 
기사공유

(오른쪽부터)이수근 대한항공 기술부문 부사장과 로이 아즈베도 레이시온 우주 항공부분 사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대한항공
대한항공은 지난 15일 성남 서울공항에서 개최된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ADEX)에서 세계적인 방산업체인 미국 레이시온사와 ISTAR(Intelligence Surveillance Target Acquisition and Reconnaissance) 사업의 기술협력을 위한 합의서(MOA)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ISTAR 사업은 우리 군이 지상 이동표적 감시 및 조기경보 체계를 위한 항공기를 도입하는 사업이다. 이날 행사에는 이수근 대한항공 기술부문 부사장과 로이 아즈베도(Roy Azevedo) 레이시온 우주 항공부문 사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합의각서는 ISTAR 사업 참여를 위해 대한항공, 레이시온간 설계 및 개조, 비행시험 분야 등에 상호 독점적으로 사업 및 기술 부문에서 협력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본 협약에 따라 양사는 우선 한국 ISTAR 사업의 공동 참여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한국 및 해외시장의 후속군수지원을 포함해 한국군에 필요한 기타 기술 분야에서의 협력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수근 대한항공 부사장은 “국내 최고의 항공기 성능개량 및 MRO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대한항공과 세계 최고의 임무장비 기술을 보유한 레이시온과의 협력으로 우리 군의 감시정찰 능력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로이 아즈베도 레이시온 사장은 “오늘날의 위협 환경에서는 몇 초만에 모든 것이 달라질 수 있다. 우리 Multi-INT 솔루션은 한국군 지휘부가 필요한 때에 필요한 정보를 확실히 얻을 수 있도록 한다. 여러 센서와 첨단 통신 시스템을 결합해 의사결정 우위를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대한항공은 아시아∙태평양지역의 최대 군용기 성능개량 및 종합 정비창으로 한국 및 미국 전투기, 수송기, 헬기 등 4500여대의 군용기 정비 및 성능개량 사업을 수행해 오고 있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6.60하락 28.7218:01 11/21
  • 코스닥 : 635.99하락 13.8818:01 11/21
  • 원달러 : 1178.10상승 818:01 11/21
  • 두바이유 : 62.40상승 1.4918:01 11/21
  • 금 : 60.45하락 1.4118:01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