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명 사망', 갈수록 늘어나는 일본 태풍 피해자

 
 
기사공유
19호 태풍 '하기비스'로 피해를 입은 일본 나가노시에서 한 승용차가 범람한 지쿠마 강물에 침수돼 있다. /사진=로이터

19호 태풍 '하기비스'로 직격탄을 맞은 일본에서 사망자가 계속 늘어나고 있다.

16일 일본 요미우리신문 등에 따르면 지난 15일 밤 9시를 기준으로 집계된 '하기비스' 관련 사망자는 75명이다.

이는 이날 오전 NHK가 종합해 발표한 66명에서 9명 늘어난 수치다. '하기비스'로 인해 침수된 가옥에 대한 수색이 계속 이뤄지고 있어 총 사망자는 더욱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

앞서 '하기비스'는 지난 12일부터 이틀 간 동일본 지역을 강타, 1000㎜에 가까운 비를 뿌리고 일본을 빠져나갔다.

태풍의 영향으로 후쿠시마현, 미야기현, 가나가와현 등 동일본 지역 가옥과 도로가 침수됐고 142개의 하천이 범람, 66곳의 제방이 붕괴됐다. 또 15일까지 13만3600여가구가 단수됐으며 3만3000여가구에 전력 공급이 중단돼 주민들이 불편에 시달려야 했다.

한편 일본 정부는 지난 13일 재해대책본부를 설치하고 피해 복구 작업을 진행 중이다.

19호 태풍 '하기비스'로 범람한 일본 지쿠마 강과 강물에 침수된 나가노현의 한 마을. /사진=로이터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97하락 17.9511:30 11/13
  • 코스닥 : 661.73하락 3.4111:30 11/13
  • 원달러 : 1168.50상승 7.711:30 11/13
  • 두바이유 : 62.06하락 0.1211:30 11/13
  • 금 : 62.16상승 1.0111:30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