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씨아이, 베트남 웹툰 시장 진출… 더코믹스와 콘텐츠 공급 계약 체결

 
 
기사공유
문화 콘텐츠 기업 대원미디어가 자회사 만화출판 전문기업 대원씨아이의 웹툰이 베트남 시장에 진출했다고 밝혔다.
대원씨아이는 베트남에 웹툰 콘텐츠와 서비스를 제공하는 더코믹스(대표 이진우)와 콘텐츠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더코믹스는 베트남 이동통신사업자 Viettel(이하 비엣텔)의 메신저·콘텐츠 서비스 애플리케이션 'mocha(현지 발음: 모챠)'에 대한 웹툰 독점 공급 및 서비스 운영권을 가지고 있으며, 이번 계약을 통해 대원씨아이는 한국과 중국, 일본 등 국내외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6개 작품을 베트남 시장에 선보인다.

대원씨아이 해외IP사업부 이주은 이사는 "대원씨아이가 쌓아온 만화 제작 노하우를 바탕으로 현재 다양한 장르의 웹툰 작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탄탄한 스토리와 연출, 뛰어난 그림체 등으로 국내외에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며 "이번 계약을 통해 베트남 시장에서도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베트남에서 더코믹스와 함께 다양한 OSMU 사업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6.60하락 28.7218:01 11/21
  • 코스닥 : 635.99하락 13.8818:01 11/21
  • 원달러 : 1178.10상승 818:01 11/21
  • 두바이유 : 62.40상승 1.4918:01 11/21
  • 금 : 60.45하락 1.4118:01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