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토리아 "설리야 날씨 좋아. 잘가 사랑해"… 완전체 사진 '뭉클'

 
 
기사공유
빅토리아가 공개한 에프엑스 사진. /사진=빅토리아 인스타그램 캡처

그룹 에프엑스 멤버 빅토리아가 같은 멤버였던 고 설리(본명 최진리)를 애도했다.

빅토리아는 17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설리야~ 오늘 날씨 좋아. 잘가~ 잊지 않을게. 사랑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에프엑스 데뷔 초반 모습으로 설리와 빅토리아, 엠버, 루나, 크리스탈의 행복한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설리는 지난 14일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설리의 발인은 이날 오전 유가족의 뜻에 따라 비공개로 진행됐다. 에프엑스의 멤버들이 설리의 마지막 길을 함께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75%
  • 25%
  • 코스피 : 2126.73상승 2.6412:59 11/12
  • 코스닥 : 662.34상승 0.9712:59 11/12
  • 원달러 : 1163.70하락 3.112:59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12:59 11/12
  • 금 : 61.15상승 0.2712:59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