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티은행 "유명 뷔페·레스토랑에서 할인받으세요"

 
 
기사공유
/사진=씨티은행
한국씨티은행이 서울의 대표적인 뷔페와 레스토랑에서 씨티카드를 쓰면 할인해 주는 ‘2019 다이닝 시즌 어텀(Autumn)’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프리미엄 다이닝 페스티벌에 참여하는 레스토랑으로는 서울 3대 뷔페로 꼽히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의 아리아와 2019년 미슐랭 스타를 받은 유유안과 홍연 그리고 보칼리노를 비롯해 국내 특급 호텔의 유명 레스토랑 및 붓처스컷, 로리스더프라임립 등 퀄리티 높은 스테이크하우스들이 포함됐다.

씨티카드 고객(기업, 체크, 체크+신용카드 제외)을 대상으로 진행하며 전화 또는 온라인을 통해 사전 예약하고 당일 식사 후 씨티카드로 결제하면 최대 40% 할인이나 1+1 등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사전 예약은 이날부터 가능하며 레스토랑 이용은 오는 25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가능하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2.28하락 0.0918:01 11/15
  • 금 : 62.47상승 0.99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