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KT와 '하이브리드 드론' 활용사업 맞손

 
 
기사공유

대한항공 하이브리드 드론
대한항공은 18일 KT와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ADEX)에서 ‘하이브리드 드론을 활용한 사업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사는 대한항공의 하이브리드 드론을 활용한 태양광 패널 열화상 촬영으로 기술의 유용성을 검증하고 기술응용 및 확대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대한항공이 개발한 하이브리드 드론은 내연기관과 배터리를 결합한 하이브리드 엔진을 장착해 2시간 이상 체공할 수 있다. 동력원 이중화로 생존성도 향상했다.

주통신 채널인 LTE대역과 보조 채널 ISM(Industrial Scientific Medical, 2.4Ghz)대역 주파수를 사용해 가시권의 수동조종 기능뿐 아니라 비가시권의 자동항법도 가능하다. 다양한 영역에서 임무수행이 가능한 것. 통신두절 또는 엔진정지 등 비상상황 시에는 미리 선정한 안전지대로 이동해 착륙할 수 있다.

대한항공의 하이브리드 드론은 지난 5월 부산시 loT(Internet of Things) 실증사업용으로 납품해 안정적으로 운용 중이다. 물자수송·통신중계 등 다양한 군사용 목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KT는 에너지 통합 관리 플랫폼(KT-MEG)을 기반으로 에너지 생산·소비·거래 등 다양한 영역에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전국적으로 400여개소에 태양광 발전 시설을 구축·운영 중이다.

양사 관계자는 “사람이 접근하기 어려운 저수지나 넓은 지역에 설치된 대규모 태양광 발전소의 경우 비행시간이 짧은 기존 드론으로는 열화상 촬영에 제약이 있었다”며 “하이브리드 드론은 2시간 이상 비행할 수 있어 상당히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고 기대했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47하락 18.4511:21 11/13
  • 코스닥 : 661.86하락 3.2811:21 11/13
  • 원달러 : 1168.70상승 7.911:21 11/13
  • 두바이유 : 62.06하락 0.1211:21 11/13
  • 금 : 62.16상승 1.0111:21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