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조한 F/W 시즌, ‘광채 뷰티템’에 눈길

 
 
기사공유
가을은 건조하고 차가운 날씨가 시작되면서 피부가 메마르고 푸석해지기 십상이다. 이에 여름철 내내 애용한 매트 피니시 제품 대신 촉촉한 제형의 메이크업 제품에 손이 가게 된다.

올 F/W 시즌에는 은은한 광채로 매끈한 피부를 연출해주는 베이스부터 투명한 광택의 글로시한 색조 제품까지 ‘광채 뷰티템’이 속속 출시되고 있다.

◆투명빛 광채로 피부를 빛내는 ‘새틴 피니시 베이스’
▲왼쪽부터 투쿨포스쿨 ‘아트클래스 스튜디오 드 땅뜨 에끌라 새틴 쿠션’, 겔랑 ‘빠뤼르 골드 쿠션’, 메이크업포에버 ‘리부트 파운데이션’, 후 공진향: 미 ‘럭셔리 골든 쿠션’


무결점의 보송한 피부 표현에서 벗어나 피부 속부터 은은하게 빛나는 광채 피부가 대세로 떠오르면서 피부에 수분과 윤기를 더하는 촉촉한 제형의 최신 베이스 제품들이 주를 이루고 있다.

먼저, 투쿨포스쿨에서 새로 선보인 ‘아트클래스 스튜디오 드 땅뜨 에끌라 새틴 쿠션’은 두드릴수록 촉촉하게 차오르는 투명빛 볼륨 부스터로 하루 종일 맑게 빛나는 빛광 피부를 선사한다. 유리알처럼 빛나는 오일 콤플렉스를 함유해 자연스러운 광채를 더해주며, 얇은 피팅감으로 미세 입자가 피부결 사이까지 촘촘하게 메워줘 매끈한 피부를 완성할 수 있다. 또 뛰어난 피부 수분 보유력을 인정 받은 국제 특허 성분 ‘아쿠아자일의 보습력으로 오랜 시간 촉촉하면서 깔끔한 광채를 지속한다.

최근 리뉴얼 된 겔랑의 ‘빠뤼르 골드 쿠션 SPF 25 PA++’은 빛나는 윤기와 건강한 활력을 선사하는 빠뤼르 골드 래디언스 파운데이션의 효능을 그대로 담은 쿠션 팩트이다. 촉촉한 수분을 머금은 부드러운 텍스처가 피부에 스며들 듯 밀착돼 여러 번 덧발라 커버력을 높일 수 있으며, 골드 피그먼트가 담겨 있어 얼굴에 화사한 광채를 선사한다.

메이크업포에버의 ‘리부트 파운데이션’은 케어와 메이크업이 한 번에 가능한 일명 ‘소생 파데’로, 수분 케어 기능을 갖춘 포뮬러가 지친 피부에 즉각적인 수분 공급을 도와 하루 종일 촉촉하고 윤기나는 피부를 유지해 준다.

LG생활건강의 후도 촉촉한 윤광 커버로 화사한 피부를 쿠션 팩트를 선보였다. ‘후 공지향:미 럭셔리 골든 쿠션’은 멀티 글로우 콤플렉스로 피부결마다 살아나는 윤기와 광채가 특징이다. 궁중비방 성분인 공진비단과 행인 오일 등 스킨케어 성분이 함유돼 깊은 영양감과 촉촉함도 느낄 수 있다.
▲왼쪽부터 AGE 20’s ‘예리코 로즈 쉬어 세럼 베이스’, VDL ‘루미레이어 일루미네이터’, 리엔케이 ‘빛크림 시즌7’



메이크업 첫 단계부터 촉촉하고 광채 나는 피부를 연출해주는 베이스 제품들도 있다.

AGE 20’s의 ‘예리코 로즈 세럼 베이스’는 부활의 꽃이라고 불리는 예리코 로즈 추출물을 함유한 로지 리바이버 에센셜 성분을 적용해 투명한 광채 피부를 연출해주고 밀착력을 높여주는 프라이머 베이스이다. VDL의 ‘루미레이어 일루미네이터’는 핑크빛 제형이 투명 광채를 더해 피부 속부터 조명이 켜진 듯 피부톤을 환하게 밝혀준다. 리엔케이는 신제품 빛크림 시즌7을 통해 피부에 촉촉한 로즈빛 생기를 연출하는 광채 보습 빛크림인 오리지널 래디언스 컬러 크림을 선보이기도 했다.

◆광채 메이크업의 광(光) 포인트 살리는 ‘글로우 피니시 색조템’
▲왼쪽부터 투쿨포스쿨 ‘글램락 러스터 선셋 립&치크’, ‘다이노플라츠 브로드웨이 쇼 듀엣’, 베네피트 ‘광채 하이라이터 쿠키&티클’
올 시즌 베이스 메이크업에 불어온 광채 트렌드는 최신 색조 제품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최근 몇 년간 메가 트렌드로 자리 잡은 매트 피니시 제품들 사이에서 글로시한 텍스처와 영롱하게 반짝이는 펄로 볼륨감 넘치고 화사한 메이크업을 완성할 수 있는 신제품들이 연이어 출시되고 있는 것.

투쿨포스쿨의 ‘글램락 러스터 선셋 립’은 2019 F/W 트렌드 컬러인 번트 오렌지 계열로 구성된 오렌지 MLBB 립 컬렉션으로, 바르는 순간 입술에 투명한 광택이 코팅돼 촉촉하고 볼륨감 넘치는 립을 완성한다. 빛을 반사하는 리플렉션 이펙트 공법이 적용돼 생기 가득하고 탱탱한 입술을 표현할 수 있다. 동일 라인의 ‘글램락 러스터 선셋 치크’는 투명도가 높은 미세 펄 파우더로 피부에 은은한 윤기를 표현해주고 생기를 더해주는 광채 블러셔다. 가루 날림 없이 부드럽게 녹아드는 멜팅 젤 텍스처가 촉촉한 광채 치크를 연출해준다.

누구나 쉽게 영롱하게 빛나는 눈매를 완성할 수 있는 아이 글리터도 있다. 투쿨포스쿨의 ‘다이노플라츠 브로드웨이 쇼 듀엣’은 촉촉한 수분 베이스의 스파클 펄이 피부에 닿는 순간 빠르게 밀착돼 가루 날림 및 건조함 없이 부드러운 사용감을 선사한다. 아이홀용과 언더라인용의 두 가지 다른 타입의 팁이 탑재돼 쉽고 간단하게 글리터 메이크업을 완성할 수 있다.

베네피트에서 선보인 파우더 하이라이터 ‘쿠키’와 ‘티클’은 실키한 파우더 타입으로 고운 펄 입자가 함유돼 원하는 부위에 집중적으로 화사하고 투명한 광채를 더해준다. 은은한 글로우 메이크업을 연출하고 싶다면 샴페인 베이지 펄 하이라이터 쿠키를, 러블리하면서 우아한 룩을 원한다면 골드 핑크 펄 하이라이터 티클을 추천한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