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짱 이성우·허지웅, 아침 함께… '나 혼자 산다' 시청률 8% 돌파

 
 
기사공유
허지웅./사진=뉴시스

몸짱 이성우와 암 투병을 극복한 허지웅이 아침을 함께 하는 모습이 지난 18일 공개됐다. 이들의 모습은 지상파를 통해 나타나며 큰 관심을 모았다. 

이날(18일) MBC ‘나 혼자 산다’에는 허지웅과 이성우가 함께했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방영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색깔 있는 일상으로 각자의 삶을 즐긴 이성우와 허지웅의 하루로 알찬 재미를 선사했다. 먼저 이성우는 개성 넘치는 홈 트레이닝을 공개, 볼일 보는 CG(컴퓨터 그래픽)를 넣어야 할 것 같은 오묘한 자세와 경건한 BGM의 환상적인 조합으로 박장대소하게 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8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는 1부 8.3%(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 2부 9.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광고주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 또한 1부 4.1%(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 2부 5.2%를 각각 나타냈다. 

허지웅이 보여준 진한 팬심도 시청률 상승에 한 몫 했다. 친구 가게에 들어서자마자 아츄 경례로 힘차게 인사, 친구들 또한 자연스럽게 맞받아치는 모습으로 러블리즈를 향한 특별한 애정을 폭발시킨 것이다. 본격적으로 러블리즈 레전드 영상들을 보던 그는 가사와 안무를 따라 하는 깨방정을 떠는가 하면 함께 무대를 했던 과거를 회상하는 너스레로 웃음을 선사했다. 

허지웅 역시 ‘최애템’(가장 아끼는 아이템)들과 함께하는 행복한 하루를 선사했다. 집에서도 병원에서도 틈만 나면 본 것은 바로 고양이 영상, 귀여워 어쩔 줄 몰라 하며 끙끙 앓는 의외의 모습을 보여줬지만 고양이 알레르기로 인해 직접 키우지는 못한다는 사연으로 시선을 끌었다.

이어 ‘무한도전’에 대한 특별한 사연을 공개했다. 항암 치료 중 너무 큰 고통에 어찌할 바 모를 때 웃음으로써 잠시나마 괴로움을 잊게 해준 방송이라는 것이다. 그의 힘들었던 시간을 조금이나마 짐작할 수 있는 이야기였다. 항암치료라는 거대한 산을 넘어 완치를 향해 가고 있는 그는 같은 아픔을 겪고 있는 사람들의 사연에 따뜻한 위로와 현실적인 조언을 전했다.
 

전민준 minjun84@mt.co.kr

머니S 자동차 철강 조선 담당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12하락 18.811:19 11/13
  • 코스닥 : 661.77하락 3.3711:19 11/13
  • 원달러 : 1168.70상승 7.911:19 11/13
  • 두바이유 : 62.06하락 0.1211:19 11/13
  • 금 : 62.16상승 1.0111:19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