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서 발생한 싱크홀, 얼마나 크길래?

 
 
기사공유
./사진=뉴시스

18일 오후 6시 34분께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KTX 오송역 인근 지하차도에서 발생한 싱크홀에는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한 대와 통학버스 한 대가 빠질 만큼 큰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충북도 도로관리사업소 등에 따르면 전날(18일)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KTX 오송역 인근 지하차도에서 지름 6m, 폭 3m, 깊이 1.5m 규모의 싱크홀이 발생했다. 인명 피해는 없었다.충북도 도로관리사업소는 굴착기 등을 투입, 긴급 복구 작업을 마무리했다.
 

전민준 minjun84@mt.co.kr

머니S 자동차 철강 조선 담당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9.59상승 5.509:15 11/12
  • 코스닥 : 663.28상승 1.9109:15 11/12
  • 원달러 : 1163.50하락 3.309:15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09:15 11/12
  • 금 : 61.15상승 0.2709:15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