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허지웅, “투병 중 김우빈에 위로받았다”

 
 
기사공유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인 허지웅이 김우빈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허지웅의 일상이 공개됐다.

방송에서 허지웅은 자신과 같은 악성림프종을 투병 중인 사람들이 보낸 메시지에 답장을 하며 응원했다.

허지웅은 비인두암 투병 중인 김우빈을 언급하며 “김우빈이 연락해온 적이 있는데 남이 어떻게 아프고 나았는지 듣는 게 위로가 많이 된다면서 연락을 줬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또 “항암제를 견딜 수 있게 하는 건 병원의 지시대로 하면 낫는다는 믿음과 실제 사례들”이라며 “그것만큼 용기가 되는 게 없다”고 덧붙였다.

허지웅은 “병이 나은 분들이 아픈 분들한테 도움을 주시는 것 같고 저도 도움이 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투병 중인 사람들에 일일이 답장을 하는 이유를 밝혔다.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