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철모 화성시장, 시장·군수 개발제한구역 해지 권한 확대 요청

 
 
기사공유
제9차 정기회의 모습. / 사진제공=화성시
화성시는 ‘개발제한구역 정책발전 경기도 시장·군수협의회’ 제9차 정기회의가 지난 18일 의정부 아일랜드캐슬에서 열렸다고 20일 밝혔다.

회의는 제3대 협의회장인 서철모 화성시장이 주재했고 개발제한구역이 있는 경기도 내 10개 시·군이 함께했다.

회의에서는 전 회장도시인 김상돈 의왕시장에게 감사패 전달식이 있었으며, 3대 임원진으로 김상호 하남시장을 부회장으로, 김종천 과천시장을 대변인으로 선출했다. 

이어진 추진실적 보고 후 개발제한구역 제도개선 안건으로 총 3건이 상정됐다. 화성시는 국가사업으로 인해 어업이 곤란해진 개발제한구역 내 어촌계 주민에 한해 주변 여건을 고려해 논 등에 500㎡ 규모 이하로 양어장을 설치할 수 있도록 건의했다. 

의왕시는 개발제한구역 내 음식점 및 부설주차장에 지주이용간판 설치 허용을 건의했고 시흥시는 개발제한구역 내 공판장에 슈퍼마켓 등 부대시설 설치 허용을 건의했다.

서 시장은 “채택된 건의사항들이 반영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와 청와대 등에 개정안을 요청하겠다”며 “시장·군수의 개발제한구역에 대한 해지 권한 확대에 대한 용역도 도지사에게 건의할 것”을 약속했다.
 

화성=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7.29상승 3.212:01 11/12
  • 코스닥 : 661.89상승 0.5212:01 11/12
  • 원달러 : 1164.70하락 2.112:01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12:01 11/12
  • 금 : 61.15상승 0.2712:01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