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진 "첫 아이 유산… 산후 우울증 찾아왔다"

 
 
기사공유
사진=스타뉴스
소유진이 첫번째 아이를 유산했다는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 19일 MBN ‘자연스럽게’에서는 소유진이 구례 현천마을 ‘인화 하우스’를 찾은 내용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 소유진은 배우 전인화와 함께 요리를 만들며 남다른 케미를 선보였다.

특히 소유진은 유산 후 산후 우울증이 찾아왔다고 밝혔다.

소유진은 “남편 나이가 있어서 빨리 아이를 가질 생각이었는데 첫 번째는 유산됐지만 서너 달 뒤에 첫 아이가 생겼다. 그런데 산후 우울증이 찾아왔다”고 그 동안 말하지 않았던 결혼 초반의 이야기를 털어놨다.

하지만 산후 우울증을 겪으면서 소유진은 오히려 둘째를 빨리 갖고 싶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한다. 그는 “남편에게 ‘빨리 둘째를 가져야겠다’고 말했더니 바로 그 주에 갖게 됐다”고 수줍게 말하며 남다른 금슬을 자랑했다. 전인화는 “정말 말 잘 듣는 남편”이라며 웃음을 지었다.

소유진은 ‘백종원 아내’로서의 고충도 털어놨다. 소유진은 “남편이 하는 ‘골목식당’ 방송 아시냐. 집에서 요리 조수를 하다 보면 온갖 지적을 다 받아서 ‘내가 이렇게 혼나면서 조수를 해야 하나’하는 생각도 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자연스럽게’는 오는 28일부터 편성 시간을 변경해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6.60하락 28.7218:01 11/21
  • 코스닥 : 635.99하락 13.8818:01 11/21
  • 원달러 : 1178.10상승 818:01 11/21
  • 두바이유 : 62.40상승 1.4918:01 11/21
  • 금 : 60.45하락 1.4118:01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