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정경심 교수 구속영장 청구… 피의자 심문 언제?

 
 
기사공유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검찰 소환조사가 이뤄진 것으로 알려진 지난 1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 앞에 취재진이 대기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검찰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에 대해 전격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21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검사 고형곤)는 이날 오전 정 교수에 대해 '자본시장법 위반'(허위신고 및 미공개정보이용)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자녀 부정 입시 및 학사 관련 의혹에 대해서는 ▲업무방해 ▲위계공무집행방해 ▲허위작성공문서행사 ▲위조사문서행사 ▲보조금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사모펀드 관련 의혹에 대해서는 ▲업무상횡령 ▲자본시장법 위반 ▲범죄수익은닉법위반 혐의가 적용됐다.

이 밖에 검찰은 조 전 장관 일가의 자산을 관리해 온 증권사 직원 김모씨를 통한 컴퓨터 교체·반출 등 의혹에 대해 증거위조교사 및 증거은닉교사 혐의도 적용했다.

정 교수는 가족 투자 사모펀드 및 자녀 입시 비리 의혹의 핵심 인물로 평가받고 있다. 검찰은 이같은 핵심 의혹 대부분을 이번 구속영장에 적시했다.

앞서 정 교수는 지금까지 6차례 검찰 조사를 받았다. 지난 16일 6차 조사를 받은 뒤 피의자 신문 조서 열람을 다 마치지 못했고, 다음날인 17일 오후 검찰에 다시 출석해 조서 열람을 끝냈다.

당초 법조계에서는 정 교수 측이 뇌종양·뇌경색 증상 등을 호소하면서 구속 수사의 '변수'가 될 것이라는 예상이 많았다. 그러나 이날 구속영장이 청구됨에 따라 검찰은 원칙대로 수사하겠다는 방침을 세운 것으로 분석된다.

정 교수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이르면 오는 23일쯤 열릴 전망이다. 구속 심사에서는 구속의 필요성을 두고 검찰과 정 교수 측 사이 치열한 공방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139.23상승 16.7818:03 11/14
  • 코스닥 : 663.31상승 1.4618:03 11/14
  • 원달러 : 1169.70상승 1.918:03 11/14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18:03 11/14
  • 금 : 61.48하락 0.6818:03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