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공정위에 LG전자 맞신고… “근거없는 TV 비방”

 
 
기사공유
/사진=장동규 기자
삼성전자가 LG전자를 공정거래위원회에 신고했다. LG전자가 자사의 QLED TV와 기술에 대한 근거없는 비방을 펼치고 있다는 판단에서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LG전자가 광고 등을 통해 자사의 QLED TV와 8K 기술에 대해 지적한 것이 표시광고법과 공정거래법을 위반했다며 지난 18일 공정위에 신고서를 제출했다.

신고 사유로 LG전자가 최근 공개한 올레드 TV 광고를 제시했다. 삼성전자는 이 광고에서 ‘(QLED TV의) 블랙은 정확하지 않을 수 있고 컬러는 과장될 수 있다’고 주장한 부분 등을 문제삼았다.

특히 외국에서 QLED 명칭 사용에 문제가 없다고 판단을 내렸음에도 LG전자가 또다시 문제를 삼아 공정위에 신고하는 등 사업 활동도 방해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삼성전자의 공정위 신고는 LG전자의 신고에 대한 맞대응 차원으로 해석된다. LG전자는 삼성전자의 ‘삼성 QLED TV’ 광고가 LED 백라이트를 사용하는 LCD TV임에도 ‘QLED’라는 자발광 기술이 적용된 것처럼 소비자를 오인케 하는 ‘허위과장 표시광고’에 해당한다며 지난달 19일 공정위에 신고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삼성전자는 “국내외 경제환경이 어려운 상황에서 제품과 서비스의 혁신이 아닌 소모적 논쟁을 지속하는 것은 소비자와 시장을 혼란스럽게 하는 것”이라며 “근거 없는 주장에 대해서는 단호히 대응하겠다”고 강경대응을 시사한 바 있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5.60상승 3.1513:21 11/14
  • 코스닥 : 662.78상승 0.9313:21 11/14
  • 원달러 : 1170.50상승 2.713:21 11/14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13:21 11/14
  • 금 : 61.48하락 0.6813:21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