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 홈즈' 신은정 "남편 박성웅 코 납작하게 할 자신있다"

 
 
기사공유
신은정. /사진=MBC '구해줘 홈즈' 캡처

'구해줘 홈즈' 배우 신은정이 부산 토박이답게 부산 전문가의 면모를 보였다.

지난 20일 방송된 MBC '구해줘 홈즈'는 '이주 가족'특집으로 신은정, 임성빈, 홍은희, 제이쓴이 출연해 재치있는 예능감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배우 김광규는 신은정을 보고 "MBC 드라마 '화정'에서 같이 출연했었다"며 "당시 신은정씨는 단아한 중전마마였고 저는 불 때는 역할 같은 거라 붙어 본 적이 없었는데 이렇게 보니까 신기하다"고 언급했다.

그러자 신은정은 "저는 그때 호흡을 맞추고 김광규 선배님 팬이 됐다"고 응수했다. 이를 들은 노홍철은 신은정에게 "예능에 오랜만에 출연하시는 거라 박성웅 형님이 걱정을 많이 하셨다던데"라고 궁금증을 표했다.

이에 신은정은 "제가 나간다고 하니까 박성웅씨가 '어쩌려고 그러냐'고 물어봤다. 자존심이 상해서 코를 납작하게 하기 위해 열심히 하겠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후 직접 부산으로 내려간 신은정은 부산 출신답게 자신의 과거 거주 경험들을 바탕으로 현실적이고 조언들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신은정의 이런 모습에 대해 임성빈은 "가족들과 협의가 되다면 이참에 부산으로 내려오는게 어떠냐"고 질문했다. 이에 대해 신은정은 "협의는 안해도 된다. 내마음이다"라고 당당함을 드러냈다. 그러나 이내 "가족들과 이야기를 좀 해보겠다"고 태세전환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 0%
  • 0%
  • 코스피 : 2096.60하락 28.7218:01 11/21
  • 코스닥 : 635.99하락 13.8818:01 11/21
  • 원달러 : 1178.10상승 818:01 11/21
  • 두바이유 : 62.40상승 1.4918:01 11/21
  • 금 : 60.45하락 1.4118:01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