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2조3000억 규모 신안산선 금융약정 체결

 
 
기사공유
포스코건설이 KB국민은행과 2조3000억원 규모의 신안산선 금융약정을 체결했다. /사진=포스코건설
포스코건설은 KB국민은행과 2조3000억원 규모의 신안산 복선전철 민간투자사업 금융 약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사업비를 안정적으로 확보했다고 21일 밝혔다.

신안산 복선전철 민간투자사업은 안산·시흥·광명 등 수도권 서남부권과 서울 여의도를 잇는 44.7km의 복선 전철 건설 프로젝트로 총 3조30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개통 시 안산에서 여의도역까지 이동시간이 100분에서 25분으로 단축되는 등 서울 도심과 수도권 서남부를 빠른 시간에 관통해 지역 간 균형발전에 기여하는 광역 철도망으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영훈 포스코건설 사장은 “이번 금융 약정을 바탕으로 신안산선이 성공적으로 준공되면 수도권 서남부 지역의 서울 도심 접근성과 교통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꼼꼼한 설계와 안전한 시공을 통해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3.01상승 6.4110:56 11/22
  • 코스닥 : 639.59상승 3.610:56 11/22
  • 원달러 : 1177.30하락 0.810:56 11/22
  • 두바이유 : 63.97상승 1.5710:56 11/22
  • 금 : 62.13상승 1.6810:56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