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파 해방구·방임위” 야당, 국정감사서 이강택 tbs 사장과 설전

 
 
기사공유
이강택 tbs 사장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에서 열린 방송통신위원회·원자력안전위원회 소관 감사 대상기관 종합 국정감사에서 참고인으로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의 방송통신위원회에 대한 국정감사에서는 야당 의원들과 tbs 이강택 사장이 '정치 편향' 문제를 놓고 설전을 벌였다. 특히 야당은 '김어준의 뉴스공장' 등 프로그램을 문제 삼으며 '좌파 해방구'라고 공세를 펼치자 이 사장은 "동의 못한다"고 맞서며 한차례 고성이 오가기도 했다.

자유한국당 정용기 의원은 이날 참고인으로 출석한 이강택 tbs 교통방송 사장을 향해 "김어준의 뉴스공장을 포함해 tbs는 좌파 해방구로 돼 있다"며 "중립 시늉이라도 해야 하는데 일방적으로 가짜뉴스까지 생산하고, 막말을 하고 있다. 방심위가 아니라 방임위"라고 지적했다.

정 의원은 이어 "이강택 사장이 tbs에서 왜 이러냐. 이 사장이 과거 했던 것을 보면 드러난다"며 "PD 시절 만든 우고 차베스 전 베네수엘라 대통령을 일방적으로 찬양한 프로그램을 반영했다. 좌파가 집권하면 1인 독재도 찬미고, 권언유착도 찬미냐"고 몰아붙였다.

이에 이 사장은 "차베스를 일방적으로 미화하지도 않았다. 전하려고 했던 메시지는 신자유주의 양극화가 이대로 가면 심각해진다는 것이었다. 그 메시지는 지금도 유효하다"며 "관료주의, 1인 독재, 포퓰리즘 문제를 지적했고, 한계는 물론 패배할 것이라는 경고까지 했다. 차베스에 대해서 비판적인 지식인도 만났다. 한번도 안보지 않으셨냐"며 반문했다.

하지만 정 의원은 "본인만 아니라고 하지 좌파 해방구라는 문제의식을 못 느끼고 있다"며 격앙했다.

이에 이 사장은 "지금 김규리, 주진우, 이은미씨를 이야기하는 것 같은데 이 분들은 순수 음악프로그램하고 있다"며 "한번도 안 들어보셨죠. 거기에 어떤 메시지가 있느냐. 실제에 근거해서 말해 달라"고 받아쳤다.

그러자 정 의원은 "기관 증인들도 정권과 관련 있다고 생각하는 일반 증인과 참고인들의 답변 태도가 국회를 능멸하고 의원들을 오히려 피감기관인 것처럼 다룬다"며 "국회의원 개인이 아니라 국민을 대표해서 묻고 답하는 것이다. '봤어, 안봤어' 이런 식의 태도에 대해 엄중히 경고하고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노웅래 과방위원장은 이강택 증인을 향해 "소리를 안 질러도 들린다. 증인과 참고인은 의원들의 질의에 대해 답변하는 것이다. 소리 지를 필요가 없다. 성심성의껏, 소신껏 답변해 달라"고 자제를 요청했다

이후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은 "이강택 사장이 국회의원들에게 오히려 가르치려 들고, 어떤 질문에는 답은 하지 않고 여러 가지 우회적인 방법으로 자기의 합리성과 온당함을 주장하고 있다"며 "국회의 권위를 훼손하고 있는 것으로 국회 모욕죄에 해당한다"고 참고인에서 증인으로 전환할 것을 요구했다.

하지만 김성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언론 자유의 침해 우려가 있어서 (증인 채택은) 적절치 않다고 했고, 야당 의원이 많은 요구를 해서 자발적으로 (이강택 사장이) 오는 모습으로 참고인으로 요청을 한 것"이라며 "또 증인으로 바꿔달라는 요구는 적절치 않다"고 말했다.

한편 잇단 정치 편향 지적에 이강택 사장은 "실제 다른 요인들에 의해서 더 이해를 못 받고 있다. 오해의 결과가 있다"며 "대중적인 평가나 방송위 방통 평가, 전문가 등 평가의 차이들을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한다. 극단적으로 몰아치는 것에 대해서는 동의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정용기 의원은 "tbs가 2017년부터 14건 방심위 제재를 받았는데 11건이 김어준 뉴스공장일 정도로 사회적 논란이 많다"며 "방심위 제재 조치가 미약해서 방심위 제재 심의 결정 자체가 정말로 제대로 이뤄졌다고 믿을 수 없는 상황이다. 방심위의 tbs 심의 과정이 제대로 이뤄지고 있는지 감사원 감사를 청구할 것을 제안한다"고 요구했다.
 

김현준 hjsoon@mt.co.kr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1.96상승 5.3618:03 11/22
  • 코스닥 : 633.92하락 2.0718:03 11/22
  • 원달러 : 1178.90상승 0.818:03 11/22
  • 두바이유 : 63.39하락 0.5818:03 11/22
  • 금 : 63.74상승 1.6118:03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