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신영 전 국무총리 별세 '향년 89세'… 이낙연 애도

 
 
기사공유
노신영 전 국무총리. /사진=뉴스1

이낙연 국무총리가 노신영 전 국무총리의 별세 소식에 애도의 마음을 전했다.

이 총리는 22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노신영 전 국무총리 별세. 능력과 경륜의 공직자셨습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 총리는 이어 "고인이 외무장관과 국무총리로 일하셨던 기간에 저는 담당기자였습니다. 감사드립니다. 명복을 빕니다"라며 고인을 향한 추모의 뜻을 전했다. 이 총리는 동아일보 기자로 21년간 재직했다.

향년 89세의 나이로 별세한 노신영 전 국무총리는 평안남도 강서 태생으로 1955년 외무부에서 공직 생활을 시작해 1980년 전두환 정권시절 외무부 장관에 발탁됐다. 그는 이어 국가안전기획부장, 국무총리 등 요직을 역임했다.

1987년 박종철 군 고문치사 사건이 발생하자 “정치적, 도의적 책임을 지겠다”며 32년간의 공직생활을 마감했다. 이후 당시 여당이었던 민정당 고문을 지냈고 1994년~2012년까지 롯데복지재단 이사장을 역임했다.

노 전 총리는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대표적 멘토로 잘 알려졌다. 1970년 초대 주인도대사로 나갈 때 반 총장을 서기관으로 데려갔고 방글라데시와 수교할 때도 반 전 총장을 동행시켰다. 1985년 총리로 취임했을 당시 반 전 총장을 초고속 승진시켜 의전비서관에 임명하기도 했다.

노 전 총리는 2년 3개월 간 총리직을 수행하면서 이명박 정부의 김황식 국무총리 이전까지 최장수 총리기록을 보유하기도 했다. 노 전 총리의 부인 김정숙 여사는 10년 전인 2009년 4월 숙환으로 별세했다. 고(故) 김 여사와의 슬하에 3남 2녀를 뒀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3.24하락 7.4518:03 11/19
  • 코스닥 : 662.53하락 6.8118:03 11/19
  • 원달러 : 1167.60상승 3.118:03 11/19
  • 두바이유 : 62.44하락 0.8618:03 11/19
  • 금 : 62.84상승 0.9118:03 11/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