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로윈은 장비빨"… 100여개 할로윈 소품이 쏟아진다

 
 
기사공유
인터파크가 10월31일 할로윈 데이를 앞두고 ‘할로윈은 장비빨’ 프로모션을 오는 27일까지 진행한다.

이번 ‘할로윈은 장비빨’ 프로모션은 할로윈 데이를 즐기는 사람이 최근 몇 년간 눈에 띄게 증가함에 따라 코스프레 의상, 소품 등을 보다 편리하고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게 하고자 기획됐다.

인터파크는 프로모션을 통해 100여개의 국내·외 인기 캐릭터 코스프레 의상을 한데 모아 프로모션 전용 쿠폰을 포함, 최대 10% 할인 혜택을 선보인다. 특히 의상 카테고리와 소품 카테고리를 구분해 구매 편의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주요 제품으로는 오프로드 슈트 정비복(1만3950원), 교련복 코스프레 긴팔 티셔츠(2만원), 할로윈 어깨 망토(7110원), 할로윈 가면(1170원) 등이 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기자. 식음료, 주류, 패션, 뷰티, 가구 등을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6.60하락 28.7218:01 11/21
  • 코스닥 : 635.99하락 13.8818:01 11/21
  • 원달러 : 1178.10상승 818:01 11/21
  • 두바이유 : 62.40상승 1.4918:01 11/21
  • 금 : 60.45하락 1.4118:01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