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병두 금융위 부위원장 "금융혁신 가속화 실물경제 지원"

 
 
기사공유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사진=금융위원회
손병두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은 22일 "지금은 금융산업을 둘러싼 경제·기술·인구구조·국제정치·사회환경 등 모든 것이 급변하는 시대"라며 금융산업의 혁신을 강조했다.

손 부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대한상공회의소 금융위원회 제35차 회의에서 "균형과 안정 속에 금융혁신을 가속화한다는 기조하에 금융시장 안정의 확고한 유지, 실물경제의 혁신성장 지원, 금융산업 자체의 혁신, 포용금융 강화 등을 계속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금융위원회는 '2019년 적극행정 실행계획'을 수립하고 금융환경 변화에 발맞춘 금융혁신과 금융분야 적극행정 확산을 추진하고 있다.

정몽윤 대한상의 금융위원장은 이날 인사말에서 "금융규제 샌드박스를 금융위에서 적극 승인해주신 덕분에 많은 혁신적 금융서비스들이 시장에 론칭되고 있다"며 "금융혁신기획단 운영, 규제입증책임 전환제 적용 등을 통해 정부 차원에서의 금융산업 애로해결과 규제개혁에 많은 성과가 있었다"고 평가했다.

정 위원장은 "다만, 금융산업의 미래 신성장동력 발굴과 디지털생태계 조성이 국회 입법 지연으로 여전히 쉽지만은 않다"며 "데이터 3법(개인정보보호법·신용정보법·정보통신망법) 등이 이번 20대 마지막 정기국회에서 꼭 통과됐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는 손 부위원장, 정 대한상의 금융위원장을 비롯해 조웅기 미래에셋대우 대표이사 부회장, 윤열현 교보생명 사장, 최동욱 신한은행 부행장 등 금융위원회 소속위원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2.05상승 5.4511:41 11/22
  • 코스닥 : 637.77상승 1.7811:41 11/22
  • 원달러 : 1177.80하락 0.311:41 11/22
  • 두바이유 : 63.97상승 1.5711:41 11/22
  • 금 : 62.13상승 1.6811:41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