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절 아픈데… ‘류마티스 관절염’ 내과를 찾아야 하는 이유

 
 
기사공유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관절의 통증은 여러 질환들이 비슷한 증상을 유발하기 때문에 자가 진단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관절통을 치료하는 곳도 많은데 정형외과, 류마티스 내과, 재활의학과, 한의원 등이 주로 아픈 관절을 치료한다. 류마티즘은 관절, 근육, 인대, 힘줄에 통증을 일으키는 모든 질환을 의미하며 자가면역 문제로 인한 약물 치료를 위해 류마티스 내과의 처방이 중요하다. 물론 증상이 심해 수술이 필요한 경우는 정형외과 의사가 수술적 치료를 한다.

류마티스 관절염은 관절을 싸고 있는 활막에 생기는 염증성 관절염이며 수개월 혹은 수년 이상 지속될 수 있는 만성 질환이다. 외부로부터 인체를 보호하는 면역체계에 이상이 생겨 자기 몸의 세포나 조직을 공격하는 자가면역 질환이다. 면역세포가 관절뿐 아니라 여러 장기를 침범하기도 해 전신증상이 나타난다. 피부, 눈, 폐, 혈관에도 다양한 손상을 줄 수 있는 염증성 질환으로, 관절 증상을 방치할 경우 염증이 계속돼 관절이 녹아 내리고 붙어 기능을 상실하기도 한다.

왕배건 부평힘찬병원장(정형외과 전문의)은 “병원 치료가 좋아져서 류마티스 관절염으로 인해 극심한 변형이 생겨 수술까지 받는 환자는 줄었지만 무릎이나 손가락 변형이 심한 경우 수술을 한다”고 말했다. 류마티스 관절염은 환자에 따라 진행 속도나 정도가 다르기 때문에 약물 치료로 병의 속도를 늦추거나 증세를 약화시키는 등 관리가 중요하다.

많은 사람이 류마티스 관절염과 퇴행성 관절염은 전혀 다른 것임에도 불구하고 같은 관절염의 종류로 오인하곤 한다. 퇴행성 관절염은 노화로 연골 조직이 닳아 없어지면서 뼈와 뼈가 맞닿게 되고 관절이 파괴되는 질환으로 관절염이 발생한 부위에만 통증이 나타나고 주로 고령에서 많이 발병한다.

주로 무릎관절이나 고관절, 발목 등 큰 관절에서 통증이 나타난다면 류마티스 관절염은 주로 작은 관절에서 통증이나 부종을 일으키며 통증 부위가 점점 확대되고 좌우 관절 통증이 대칭적으로 나타난다. 나이에 상관없이 발생하지만 30~40대 발병률이 가장 높고, 발병하면 없어지지 않기 때문에 환자 수가 늘어날 수밖에 없다.

세균이나 바이러스, 유전적인 소인이 관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정확한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스트레스나 여성 호르몬의 변화, 영양섭취 불균형 등도 원인으로 지목된다. 담배의 유해물질 때문에 정상 세균의 자리에 이상 세균이 자리를 잡는 것이 유일하게 밝혀진 주요 촉발인자인 흡연이다.

뚜렷한 원인이 밝혀지지 않아 예방법을 따로 논할 수는 없지만, 발병 후 가벼운 스트레칭이나 걷기, 자전거 타기, 수영 등 관절에 충격은 적으면서 관절 주변 근육을 강화하고 유연성을 높이는 운동이 병의 진행을 늦추는 데 도움을 준다. 관절이 빨갛게 붓거나 후끈거리는 경우에는 냉찜질을 한다.

초기에 어떻게 대응하느냐가 중요한데 평소에 꾸준한 운동과 금연 등 올바른 생활습관으로 관절염 발생을 지연시키고 류마티스 관절염이 의심되는 경우 조기에 적극적인 검사와 진단을 받는 것을 권한다.

내과에 방문해 류마티스관절염 진단을 받게 되면 앓고 있는 다른 질환을 고려해 가장 부작용 가능성이 적고 또 효과적인 약제를 선택하기 위한 담당의사와 상담이 중요하다. 치료 효과와 약제의 부작용을 확인하기 위한 정기 검사와 진찰도 필수적이다.

중년 이상의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의 경우는 퇴행성 관절염 등 만성 근골격 질환을 같이 동반하고 있는 경우도 많기 때문에 단순히 증상 만으로 약제를 잘못 변경하거나 조정할 우려가 있어 정형외과와 협진을 통해 비약물적 치료도 병행하게 된다.

하근우 강북힘찬병원장(내과 전문의)은 “류마티스 관절염의 약물치료는 증상을 완화시키는 것으로 근본 치료나 뼈의 손상을 막을 수는 없다”며 “심해지는 관절통증과 염증을 억제하고 관절이 변형되고 소실되는 것을 방지해 정상적인 생활을 하는데 치료 목적을 둔다”고 설명했다.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기자. 제약·바이오·병원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1.96상승 5.3618:03 11/22
  • 코스닥 : 633.92하락 2.0718:03 11/22
  • 원달러 : 1178.90상승 0.818:03 11/22
  • 두바이유 : 63.97상승 1.5718:03 11/22
  • 금 : 62.13상승 1.6818:03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