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지 김영희 불화설 "둘이 친했는데…"

 
 
기사공유
박은지 김영희. /사진=비디오스타 방송캡처

박은지가 개그우먼 김영희와 불화설을 해명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결혼유발자 특집 간미연, 박은지, 신주아, 이혜주가 출연했다.

박은지는 이날 “‘인간의 조건’ 할 때 고정멤버들이 너무 센 개그우먼들이라 고정 분량이 없으니까 전 요가를 계속 했다. 숙이 언니가 날 살려주려고 노력했다”고 회상했다.

김숙은 “너 요가하니? 그러고 밥하고 그랬는데 사람들 눈에는 다들 밥하는데 쟤만 요가 하는 거다”며 방송 후 박은지가 비호감이라고 많은 욕을 먹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영희가 말을 세게 했다. 쟤 친구 없을 거 같다고 했다. 우리는 웃었는데”라고 당시를 말하자 박은지는 “저는 손님이라 괜찮았는데 그 방송 이후 김영희가 하차했다”며 미안해 했다. 김숙은 “둘은 너무 친했는데”라고 안타까워했고, 박은지는 “그 당시 불화는 없었다”고 해명해 눈길을 끌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3.24하락 7.4518:03 11/19
  • 코스닥 : 662.53하락 6.8118:03 11/19
  • 원달러 : 1167.60상승 3.118:03 11/19
  • 두바이유 : 62.44하락 0.8618:03 11/19
  • 금 : 62.84상승 0.9118:03 11/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