턱형 계약갈등, 덕자 처음 아니다… 그는 누구?

 
 
기사공유
턱형. /사진=유튜브 화면 캡처

BJ 덕자가 유튜브 채널 중단을 선언한 가운데 덕자의 어머니가 BJ 턱형과의 불공정계약에 대해 폭로하면서 이목이 집중됐다. 

지난 21일 유튜버 정배우는 '덕자 어머님께 전화가 왔습니다. 턱형이 덕자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한다네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 덕자의 현재 상태와 턱형과의 불공정거래에 대한 내용을 전했다.

공개된 영상 속 덕자 어머니는 "지금 너무 당황스럽다. 어리둥절한 상태"라며 덕자의 소속사이자 BJ 턱형의 회사 ACCA와 통화 내용을 공개했다.

녹음된 통화 내용에 따르면 ACCA 측은 명예훼손 및 계약 파기 등과 관련 덕자에게 소송장을 보내겠다고 통보했다.

이어 정배우가 "덕자가 계약서를 안 보고 사인을 했다던데 사실이냐"고 묻자 덕자 어머니는 "맞다. 어떻게 계약서를 안 본 상태에서 사인만 받아 갈 수 있는지 물었는데 당시 소속사 실장님이 계약서는 종이 쪼가리일 뿐이라는 말을 분명히 했었다"고 답했다.

이와 관련 덕자는 지난 22일 아프리카TV 생방송을 통해 "ACCA에 수차례 활동 지원을 요청했으나 거절 당했다"고 밝혔다.

이어 "5대 5 수익 배분도 수정해주겠다고 했으나 정작 편집자 3명의 월급도 내가 부담했다"며 "1억5000만원의 사기를 당해 남은 수익이 거의 없다"고 설명했다.

또 덕자는 "사람들은 나를 이용하기만 한다. 이제는 못 버티겠다. 방송을 못하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덕자는 "많이 벌기도 했지만 거의 다 뺏겨서 돈이 많이 없는데 남은 돈은 명예훼손 소송 방어 비용과 위약금을 위해 쓰겠다. 1년 정도 방송하며 행복하고 감사했다"고 전했다.

한편 1991년생인 턱형은 구독자 150만명을 보유한 유튜버로 먹방을 비롯해 다양한 컨텐츠로 인기를 모았다. 그는 BJ 안소진과 지난 2015년 9월부터 교제, 약 1년 후인 2016년 12월 방송을 통해 동거중임을 밝혔다. 이후 2017년 10월 결혼식을 올렸다. 

특히 지난해부터 ACCA 에이전시를 만들어서 운영하고 있는데 만화가 서영관, 체대오빠 최창훈, 이환 등 소속 크리에이터들과 계약으로 인해 갈등을 겪었다. 이번 덕자 건으로 인해 그의 에이전시 운영에도 지적이 잇따르고 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75%
  • 25%
  • 코스피 : 2101.96상승 5.3615:32 11/22
  • 코스닥 : 633.92하락 2.0715:32 11/22
  • 원달러 : 1178.90상승 0.815:32 11/22
  • 두바이유 : 63.97상승 1.5715:32 11/22
  • 금 : 62.13상승 1.6815:32 11/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