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SKT, 5G 기반 중소기업 특화 금융서비스 개발

 
 
기사공유
IBK기업은행은 23일 SK텔레콤과 '5G 기술과 빅데이터 기반 혁신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기업은행은 5G 기반 유동인구, 통신료 납부 명세 등 SK텔레콤이 제공한 비금융 데이터와 은행 데이터를 연계분석해 중소기업 특화 금융서비스를 개발할 계획이다.

영업채널 확대방안도 함께 연구한다. SK텔레콤은 내비게이션 서비스 티맵(T map)에서 기업은행 영업점의 실시간 혼잡정보를 제공하고, 기업은행은 AR(증강현실)과 VR(가상현실) 기반 체험형 가상영업점 개발 등 디지털 전환을 추진한다.

기업은행과 거래 중인 유망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5G기반 스마트공장'을 확산하기 위해 5G 모바일 엣지 컴퓨팅(MEC) 구축 협력관계도 강화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SK텔레콤의 기술이 금융서비스에 맞닿으면 고객들에게 획기적인 서비스와 경험을 선사할 수 있을 것" 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영역의 협업을 통해 고객 중심의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6.60하락 28.7218:01 11/21
  • 코스닥 : 635.99하락 13.8818:01 11/21
  • 원달러 : 1178.10상승 818:01 11/21
  • 두바이유 : 62.40상승 1.4918:01 11/21
  • 금 : 60.45하락 1.4118:01 11/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