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현, 딸에게 "상견례 왜 안왔어"… 수빈 속마음 뭐였을까

 
 
기사공유
배우 김승현(왼쪽)과 딸 수빈양. /사진=KBS 제공

배우 김승현이 딸 수빈양과 속에 담아뒀던 이야기를 나눈다.

23일 방송될 KBS 2TV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가족과 함께 제주도로 떠난 김승현의 두 번째 이야기가 전파를 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승현은 바다를 보고 싶다는 딸 수빈양을 위해 제주도 투어 가이드를 자처, 모처럼 둘만의 오붓한 시간을 가졌다.

김승현은 딸과 함께 바닷가 바위에 나란히 자리를 잡고 앉아 한참을 머뭇거리다가 지금 만나고 있는 사람과 결혼까지 생각하고 있음을 털어놨다.

그는 이어 딸에게 상견례 자리에 왜 안나왔냐고 조심스럽게 질문을 던졌다. 이에 수빈양은 현실로 다가온 아빠의 결혼에 대한 자신의 평소 생각을 밝혔다는 후문이다. 과연 수빈양의 진짜 속마음은 무엇이었을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살림남2'는 23일 저녁 8시55분 방송된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5.32하락 27.9215:30 11/20
  • 코스닥 : 649.87하락 12.6615:30 11/20
  • 원달러 : 1170.10상승 2.515:30 11/20
  • 두바이유 : 60.91하락 1.5315:30 11/20
  • 금 : 61.86하락 0.9815:30 11/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