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표, ‘블루콘 소프트’ 출시… 국내 최초 20㎜ 골재 적용 콘크리트

 
 
기사공유
삼표가 국내 최초로 20㎜ 골재를 배합한 특수콘크리트 ‘블루콘 소프트’를 선보였다. 사진은 콘크리트 타설 현장. /사진=삼표그룹
건설기초소재 전문기업인 삼표그룹이 국내 최초로 20㎜ 굵기의 고운 골재를 사용한 특수 콘크리트인 ‘블루콘 소프트’를 출시했다. 통상 콘크리트에는 25㎜의 굵은 골재가 혼합된다.

23일 삼표에 따르면 블루콘 소프트는 일반 콘크리트보다 충전·유동 성능이 강화된 게 특징이다.

입자가 고운 골재가 사용된 덕에 콘크리트가 철근 구조물 사이에 부드럽게 채워진다. 제품명은 이 같은 특징을 함축했다.

실제로 삼표 기술연구소가 성능을 실험한 결과 시중 일반 제품보다 철근 간극 통과성은 약 30%, 유동성은 약 15%, 충전성은 약 20%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삼표 관계자는 “기존 제품보다 타설 시간을 약 10% 단축할 수 있다”며 “일반 제품보다 표면이 고르게 굳어 견출작업(구멍·돌출 부위 등을 제거하는 작업)에 드는 시간과 비용도 절감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국내 최초 20㎜ 골재 적용 제품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는 게 삼표 측 설명이다. 일본·유럽연합(EU) 등 콘크리트 산업 선진국은 일찍이 20㎜ 골재 사용을 산업표준으로 규정했다.

삼표 측은 “건축물 안정성 강화, 작업 편의성 증대 등에 대한 중요성이 커질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20㎜ 골재 사용을 점차 확대해야 한다”며 “이런 건설환경 변화에 발맞춰 올 7월부터 생산을 본격화한 블루콘 소프트를 앞세워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