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최종라운드 27일 영암서 개최

 
 
기사공유

넥센타이어 스피드 레이싱 대회. /사진=넥센타이어
넥센타이어가 후원하는 ‘2019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최종전이 오는 27일 영암 KIC(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개최된다.

지난 4월 개막전을 시작해 총 6라운드로 진행되는 ‘2019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이 막바지에 이르렀다. 2019 시즌 챔피언이 결정되는 이번 최종라운드에는 10개 클래스에 150여대의 차량이 출전한다.

넥센타이어는 가족단위 관람객을 위한 에어바운스 존 운영을 비롯해 R/C카 레이스, 피트스탑 챌린지, 모델 포토타임 등 다양한 체험행사와 이벤트를 마련했다. 서킷을 찾는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대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도 넥센타이어는 모터스포츠 문화 활성화와 저변 확대를 위해 다양한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펼칠 계획이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7.01하락 5.1712:07 11/18
  • 코스닥 : 668.33하락 0.1812:07 11/18
  • 원달러 : 1162.90하락 3.712:07 11/18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2:07 11/18
  • 금 : 61.93하락 0.5412:07 11/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