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 결혼설, 김수미 며느리 되나?

 
 
기사공유
서효림 결혼설. /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서효림(35)이 중견배우 김수미의 며느리가 된다. 23일 방송가에 따르면, 서효림은 내년 1월 김수미 아들 사업가 정모씨(44)와 결혼한다.

두 사람은 지인으로 알고 지내다 연인 관계로 발전했으며, 최근 결혼식 날짜를 잡고 예식 준비 중이다.

서효림과 김수미는 지난 2017년 MBC 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에 함께 출연하며 호흡을 맞췄고, 현재 방송중인 '밥은 먹고 다니냐'에도 함께 출연하고 있다.

한편 서효림은 2007년 KBS 드라마 '꽃피는 봄이 오면'으로 데뷔한 서효림은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 '여인의 향기',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주군의 태양', '미녀 공심이', '김비서가 왜 그럴까'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45하락 18.4718:01 11/13
  • 코스닥 : 661.85하락 3.2918:01 11/13
  • 원달러 : 1167.80상승 718:01 11/13
  • 두바이유 : 62.06하락 0.1218:01 11/13
  • 금 : 62.16상승 1.0118:01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