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4일) '상강' 의미는?… 겨울 알리는 18번째 절기

 
 
기사공유
상강. /사진=박정웅 기자

'서리가 내린다'는 절기상 상강인 오늘(24일)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강원영동, 경상 일부 지역에는 비가 내릴 전망이다.

24절기 가운데 18번째 절기인 상강은 가을의 마지막 절기다. 음력 9월에 해당하며 ‘입동’ 전에 해당하는 이 시기는 쾌청한 가을 날씨가 지속되지만 밤에는 기온이 매우 낮아져 서리가 내리고 첫 얼음이 얼기도 한다.

상강에는 단풍이 절정에 이르고 국화가 활짝 피는 등 가을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다. 상강은 곧 겨울에 접어드는 만큼 추수를 마무리하고 겨울맞이를 시작해야 하는 시기다.

케이웨더에 따르면 이날 중부지방은 동해북부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이 많은 날씨가 나타날 가능성이 높다.

강원영동, 경상, 제주 또한 남해상에서 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전국적으로 대체적으로 흐린 날씨가 이어지는 상황에서 강원영동과 경상, 동해안, 제주 일부 지역엔 산발적인 빗방울이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예상강수량은 강원영동, 동해안 20~40㎜, 제주도 5~20㎜ 경상 5㎜ 안팎 수준이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0.63상승 6.5409:54 11/12
  • 코스닥 : 664.87상승 3.509:54 11/12
  • 원달러 : 1163.60하락 3.209:54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09:54 11/12
  • 금 : 61.15상승 0.2709:54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