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명호 누구? #김수미아들 #서효림열애 #결혼설 #F&B대표이사

 
 
기사공유
정명호. /사진=SBS PLUS 방송캡처

배우 서효림(35)과 열애 중인 배우 김수미의 아들 정명호씨(44)에 대한 관심이 높다. 23일 서효림 소속사 마지끄 측은 “서효림이 김수미 씨 아들과 최근 연인 사이로 발전해 진지하게 만나고 있다”며 열애를 인정했다. 

앞서 한 매체가 서효림과 김수미 아들의 열애를 보도한 뒤 또 다른 매체는 “내년 1월 두 사람이 결혼한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소속사 측은 “결혼 얘기는 시기상조”라고 선을 그었다.

김수미의 아들 정명호씨는 서효림 보다 9세 연상으로 엄마 보다는 작고한 부친을 더 닮은 외모다. 듬직하고 다부진 체격으로 고교 시절 아이스하키 선수로 활약했다.

고려대학교 언론대학원 졸업 후 한때 영화 제작에 나서기도 했으나 큰 성공을 거두진 못했다. 김수미는 딸과 달리 아들에겐 꽤 엄격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김수미는 KBS2 ‘스타 인생극장’에서 아들과 겪었던 에피소드를 들려주기도 했다.

그는 “아들이 고등학생일 때 내가 진짜 심하게 한 번 때린 적이 있다. 그런데 아들이 2층으로 올라가더니 자기 방에서 전화를 하더라. 그리고는 ‘미국이었으면 엄마는 경찰행이야’ 이러는데 웃음이 터졌다”라고 말했다.

정명호 씨는 현재 식품기업 나팔꽃 F&B 대표이사로 재직 중이다. 나팔꽃 F&B는 김수미의 1인 기획사이기도 하다. 요리에 일가견이 있는 김수미를 대표 모델로 다양한 안심 먹거리 사업을 하고 있다. 현재 홈쇼핑, 대형마트 등에서 ‘엄마생각’ ‘그때 그맛’ 등의 브랜드로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최근에는 지역에서 생산되는 농특산물을 계약 재배해 김치를 생산하고 홈쇼핑 등의 홍보를 통한 김치사업으로 주목받고 있다.

현재 서효림과 김수미는 SBS플러스 예능 '밥은 먹고 다니냐?'에 함께 출연 중이다. 두 사람은 지난해 3월 종영한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에서 모녀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