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규, "좋아했다" 고백에 유난희 발끈 "좋아하는데 화를 내?"

 
 
기사공유
성악가 김동규. /사진=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처

성악가 김동규가 '여사친(여자사람친구)'인 쇼호스트 유난희에 대해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23일 방송된 TV조선 시사교양 프로그램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김동규의 인생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동규는 유난희와 만나 "우리나라에서 쇼호스트라는 직업을 각광받게 한 1호 쇼호스트다"고 직접 소개했다. 유난희도 "남자는 예전부터 바리톤을 좋아했다"며 "김동규가 워낙 음색이 좋아서 (음악을) 즐겨 듣곤 했다"고 전했다.

함께 식사를 하는 도중 김동규는 제작진을 향해 "(유난희를) 내가 좋아했었다"라고 급작스럽게 밝혀 눈길을 끌었다.

김동규는 유난희를 좋아했던 이유에 대해 "매력 있잖아"라고 답했고 이에 유난희는 "매력 있다면서 (평소에) 그렇게 혼내냐"라며 "좋아하긴 뭘 좋아하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난희는 김동규와 관련된 일화도 전했다. 그는 "함께 골프를 치러 가는데 김동규가 '내가 가르쳐주겠다'라고 했다"며 "처음에는 잘 가르쳐주는데 다른 사람들에게 밀리니까 표정이 점점 변하더라. 내가 '이거 어떻게 쳐야 돼냐'라고 묻자 '아 알아서 쳐 그냥'이라고 화를 냈다"고 폭로해 김동규를 당황케 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8:01 11/15
  • 금 : 61.93하락 0.54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