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울대병원 “'의료기기 국산화' 앞장서겠다”

 
 
기사공유
의료기기 국산화 심포지엄 개최./사진=분당서울대병원
분당서울대병원이 23일 오후 2시부터 분당서울대병원 헬스케어혁신파크 1층 대강당에서 ‘의료기기 국산화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분당서울대병원과 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의료기기산업협회, 스마트의료기기 산업진흥재단이 공동 주최한 심포지엄으로, 의료기기 국산화 역량 강화 및 현장 도입 촉진을 위한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자 마련됐다.

병원 및 의료기기 관련 기업 연구자들은 물론, 보건복지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실제 국산 의료기기 개발 및 도입사례를 공유하고, 병원 기반의 의료기기 국산화 활성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병원중심 의료기기 국산화 사례 공유(강정길 엘메카 대표이사) ▲실제 사례로 보는 병원의 국산 의료기기 도입 노력(유재민 분당서울대병원 산업화지원파트장) ▲국산 의료기기 도입현황 및 활성화 방안(남기환 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지원팀장) ▲의료기기 국산화를 위한 병원의 역할 및 경험 공유(이학종 분당서울대병원 의료기기연구개발센터장)를 주제로 발표가 진행됐다.

마지막으로, ‘의료기기 국산화를 위한 앞으로의 과제’라는 주제로 각 분야 전문가 및 참석자들 간 심도 깊은 패널토의가 이어지며, 각 기관의 적극적인 역할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이번 심포지엄을 주최한 백롱민 분당서울대병원 원장은 “오늘 심포지엄이 여러 경험들을 공유하고 다양한 협업모델 및 제도적 지원방안을 논의하며 의료기기 국산화를 앞당길 수 있는 유의미한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며 “국산 의료기기 산업 장려를 위해 병원 현장에서 경험하게 되는 현실적 경험들을 공유하고, 세계적 수준의 국내 의료시스템과 인력을 보다 발전시키는 역할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기자. 제약·바이오·병원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45하락 18.4718:01 11/13
  • 코스닥 : 661.85하락 3.2918:01 11/13
  • 원달러 : 1167.80상승 718:01 11/13
  • 두바이유 : 62.06하락 0.1218:01 11/13
  • 금 : 62.16상승 1.0118:01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