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17월드컵’ 한국, 칠레 꺾고 앙골라전 준비

 
 
기사공유
/사진제공=대한축구협회
17세 이하(U-17) 대한민국 남자축구대표팀이 칠레를 꺾고 월드컵 16강에 올랐다.

대표팀은 3일(한국시간) 브라질 비토리아의 에스타지우 클레베르 안드라지에서 열린 칠레와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17 월드컵 본선 조별리그 C조 최종전에서 2-1로 승리했다. 한국은 조별리그 2승1패로 승점 6점을 확보했고 3전 전승을 기록한 프랑스에 이어 조 2위로 16강에 올랐다.

한국은 경시 시작과 함께 강한 전방 압박으로 코너킥 기회를 얻었고 전만 1분 만에 코너킥 기회를 따내 백상훈이 골을 터뜨렸다. 또 적극적인 압박으로 전반 29분에 홍성욱이 추가골을 터뜨려 스코어를 두골 차로 벌렸다. 홍성욱의 골은 심판진의 비디오판독시스템(VAR)을 거쳐 득점이 인정됐다.

이후 한국은 전반 41분 칠레의 니콜라스 오로스에게 한 골을 내줬지만 경기 마지막까지 한 골 차 리드를 지키며 승리를 따냈다. 한국은 오는 6일 아프리카의 앙골라를 상대로 8강 진출에 도전한다.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