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리프트 무슨 뜻?… '동백꽃 필 무렵' 홍자영 기술 선보여

 
 
기사공유
드리프트. /사진=KBS2 동백꽃 필 무렵 방송 캡처

‘드리프트’가 많은 이들 사이에서 화제다.

지난 7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연출 차영훈) 31회, 32회에서는 홍자영(염혜란)이 노규태(오정세)를 구하기 위해 화려한 기술을 선보이는 모습이 그려졌다.

규태가 향미의 교통사고를 당한 직후 마주쳐, 그녀의 피를 자신의 핸들에 묻혔다. 이 때문에 살인범으로 의심을 받게 되고 경찰에 연행된다. 홍혜란은 차를 몰고 나타나 지하주차장에서 화려한 ‘드리프트’를 선보이며 전남편 노규태를 변호하겠다고 나섰다.

‘드리프트’란 자동차를 운전할 때 일부러 차를 옆으로 미끄러지게 하는 것을 의미한다.

한편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맹수 같은 여자와 촌스럽지만 섹시한 남자의 생활밀착형 치정 로맨스 드라마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33%
  • 67%
  • 코스피 : 2140.92상승 16.8318:03 11/12
  • 코스닥 : 665.14상승 3.7718:03 11/12
  • 원달러 : 1160.80하락 618:03 11/12
  • 두바이유 : 62.18하락 0.3318:03 11/12
  • 금 : 61.15상승 0.2718:03 11/1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